‘식량일기’ 보아 “밀짚모자에 호미질, 호기심에 출연 결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보아,식량일기

가수 보아.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보아가 고정으로 출연하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식량일기’를 선택하면서 “‘살면서 농장 일을 해볼 일이 있을까?’라는 생각에 선택했다”고 밝혔다. 25일 오전 서울 상암동 CJE&M 센터에서 열린 tvN 새 예능프로그램 ‘식량일기 닭볶음탕 편’의 제작발표회에서다.

‘식량일기’는 직접 식재료를 생산하면서 평소 잊고 있던 식량의 소중함을 조명하는 관찰 예능 프로그램이다. 시작은 닭볶음탕 편으로 꾸며져, 보아 외에도 서장훈·이수근·박성광·태용·유아·닉 등이 출연한다.

보아는 “밀짚모자를 쓰고 열심히 삽질하는 저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며 “농장일을 하니까 하루가 바쁘게 흘러간다. 예능이라기 보다 관찰 리얼리리티 프로그램처럼 촬영해서 편안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촬영을 시작한 지 2, 3개월이 흘렀는데 시행착오를 겪으며 농사의 즐거움을 알게 됐다”면서 “시청자들도 편안하고 즐겁게 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를 높였다.

오는 30일 오후 9시 30분 베일을 벗는다. 2회부터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