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파 이어…MBN, 뉴스 보도 중 일베 조작 이미지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MBN '뉴스8'에 사용된 일간베스트 조작 이미지 / 사진=방송화면캡처

MBN ‘뉴스8’에 사용된 일간베스트 조작 이미지 / 사진=방송화면캡처

MBN이 ‘뉴스8’에 극우 성향 온라인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일베) 이미지가 등장했다.

MBN ‘뉴스8’은 지난 24일 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전인 레알 마드리드와 리버풀의 경기 소식을 전하던 중 레알 마드리드의 엠블럼을 일베가 조작한 이미지로 사용해 물의를 빚었다. 레알 마드리드의 공식 엠블럼에는 ‘C’와 ‘F’가 그려져 있지만, 방송에 사용된 엠블럼에는 일베를 상징하는 ‘ㅇ’과 ‘ㅂ’이 담겨 있다.

방송 직후 시청자의 비난이 쏟아졌고 MBN은 사안을 인식한 듯 문제가 된 영상을 다시 보기 서비스 등에서 삭제했다.

앞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이어 KBS2 ‘연예가중계’에서도 일베가 조작한 이미지를 사용해 빈축을 샀다. ‘전지적 참견 시점’의 제작진과 책임자는 중징계를 받았고 ‘연예가중계’ 제작진 역시 공식적으로 사과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