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리스’ 지일주, 리허설도 실전처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일주 / 사진제공=킹콩by스타쉽

지일주 / 사진제공=킹콩by스타쉽

배우 지일주가 촬영 현장에서 연기 투혼을 펼쳤다.

25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은 OCN 오리지널 ‘미스트리스’에서 권민규 역을 맡아 활약 중인 지일주의 비하인드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다.

이날 촬영은 지난 20일 방영된 ‘미스트리스’ 8회에서 권민규가 한정원(최희서)과의 관계를 알게 된 황동석(박병은)에게 폭행당한 후 한정원에게 황동석에 대한 경고와 함께 진심 어린 걱정을 전했던 장면이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일주는 애틋한 눈빛과 함께 캐릭터의 감정에 200% 몰입한 면모를 보여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는 권민규의 깊은 속내가 드러나는 장면을 완벽하게 표현하기 위해 감독 및 상대 배우와 촬영 틈틈이 상의하는 것은 물론 끊임없는 모니터링을 통해 완성했다.

이어지는 사진 속 지일주는 새벽까지 이어진 촬영에도 지친 기색 하나 없이 강렬한 눈빛을 발산하고 있다. 그는 더욱 좋은 장면을 완성하기 위해 리허설도 실전처럼 임하며 열혈 연기 투혼을 발휘했다는 후문이다.

지일주가 맡은 권민규는 감정에 솔직한 매력의 교사 캐릭터다.

‘미스트리스’는 매주 토, 일 오후 10시 20분에 OCN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