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신로드’ 오마이걸 승희, “컴백 앞두고 8kg 감량했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K STAR '식신로드4'

사진제공=K STAR ‘식신로드4’

오마이걸 승희가  K STAR ‘식신로드4’에 출연해 “컴백을 앞두고 8kg을 감량했었다”고 밝혔다.

24일 오후 9시 방송되는 ‘식신로드4’에서는 ‘먹금 해제’라는 주제로 오마이걸 승희와 지호의 먹방이 펼쳐진다.

정준하, 김신영, 은서와 함께 족발 전문점을 찾은 승희·지호는 마지막 한 조각까지 야무지게 먹으며 털털한 매력을 선보였다.

이어 두 번째 맛집으로 찾아간 피자 전문점에서 김신영은 “셀럽파이브 컴백을 앞두고 다이어트 고민을 하고 있다”며 “오마이걸도 같은 고민이 있지 않냐”고 물었다. 승희는 “컬러링북 컴백을 앞두고 8kg을 감량했다”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승희는 “1일 식단이 탄수화물 없이 배 한 쪽에 손바닥만 한 닭가슴살이 전부였다”고 말했다.

또한 승희·지호는 불고기 피자를 두고 김신영과 치열한 한판 승부를 펼쳐 웃음을 안겼다. 게임에서 이긴 사람만 시식을 할 수 있다는 제작진의 말에 몸을 사리지 않는 댄스로 촬영장을 발칵 뒤집어 놓았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