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에릭남, 황금 인맥 공개…손흥민·김준현과 연락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사진제공=JTBC ‘한끼줍쇼’

가수 에릭 남이 JTBC ‘한끼줍쇼’를 위해 황금인맥을 총동원한다.

23일 방송되는 ‘한끼줍쇼’에는 배우 소유진과 에릭 남이 밥동무로 출연해 강원도 춘천 석사동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에릭 남은 ‘1가구 1에릭 남’이라는 유행어의 주인공답게 현장에서도 출연진과 제작진을 배려하는 마음으로 눈길을 끌었다. 제작진이 자동차가 다니는 도로 근처에서 촬영을 시작하자 연신 “조심 하세요”라고 챙겨 현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했다.

이날 에릭 남과 소유진은 춘천에서 어떤 동네를 방문할 지 고민하던 중 춘천 출신 지인들에게 추천을 받기로 했다. ‘인맥왕’으로도 알려진 에릭 남은 춘천 출신 연예인을 읊더니 “개그맨 김준현 형이 춘천 출신”이라며 전화 연결을 시도했다. 심지어 축구선수 손흥민에게도 연락을 시도했다.

따뜻한 마음과 황금 인맥으로 눈길을 끈 에릭 남의 활약은 23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한끼줍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