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언마켓, 2018 버스킹 프로젝트 ‘밀리언 프리마켓’ 26일부터 개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밀리언마켓

/ 사진제공=밀리언마켓

음악 레이블 밀리언마켓이 한강에서 버스킹 공연을 개최한다.

밀리언마켓은 21일 정오 공식 SNS를 통해 2018 버스킹 프로젝트인 ‘밀리언 프리마켓’ 공식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번 버스킹 공연에는 오는 26일부터 7월 21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서울 한강반포지구 채빛섬버스킹무대에서 열린다.

Mnet ‘소년24’를 통해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던 박도하를 비롯해 ‘너의 목소리가 보여5’에 출연해 뛰어난 가창력을 뽐내며 ‘제2의 황치열’로 주목받고 있는 임채언, JTBC ‘믹스나인’을 파이널까지 진출했던 김민경이 출연한다.

MBC MUSIC ‘캐스팅 콜’의 최수정, ‘2018 연가’ 프로젝트 두 번째 가창자로 발탁돼 앤(Ann)의 ‘혼자하는 사랑’을 리메이크했던 릴리, MBC ‘듀엣가요제’를 통해 민경훈과 듀엣 호흡을 선보였던 이성담도 무대에 오른다.

밀리언마켓은 “‘밀리언 프리마켓’을 통해 나른한 토요일 저녁 한강을 찾는 많은 분들에게 2달 동안 멋진 라이브 공연을 선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밀리언마켓과 세빛섬이 공동 주관하는 ‘밀리언 프리마켓’은 오는 26일부터 7월 21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 서울 한강반포지구 채빛섬버스킹무대에서 열린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