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이니 키 “신곡 ‘데리러 가’, 듣기 편하면서도 신나는 곡”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그룹 샤이니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샤이니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컴백을 앞두고 있는 그룹 샤이니가 정규 6집 ‘더 스토리 오브 라이트(The Story of Light)’의 티저 영상과 이미지를 공개했다.

21일 샤이니 공식 홈페이지 및 유튜브, 네이버TV SM타운 채널 등을 통해 공개된 정규 6집 첫 번째 타이틀 곡 ‘데리러 가(Good Evening)’의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은 몽환적인 분위기로 연출돼 신곡 분위기를 짐작하게 한다. 또한 멤버들의 다채로운 매력을 담은 티저 이미지도 함께 공개됐다.

‘데리러 가(Good Evening)’는 90년대 클래식 알엔비 감성과 청량감을 주는 세련된 소스가 어우러진 일렉트로닉 팝 곡이다. 세계적인 프로듀싱팀 더 플립톤즈(The Fliptones)가 작곡 및 편곡을 맡았고 멤버 키와 민호가 랩메이킹에 참여했다.

태민은 이 노래를 두고 “세련된 일렉트로닉 사운드가 감미로운 멜로디와 어우러져 카타르시스가 느껴진다”고 소개했다. 키는 “듣기 편하면서도 신나는 곡이기에 랩메이킹도 안무를 고려해 곡의 미니멀한 느낌을 최대한 살리는 방향으로 작업했다”고 설명했다.

‘데리러 가 (Good Evening)’를 비롯한 신곡 5곡이 수록된 샤이니 정규 6집 첫 번째 음반 ‘더 스토리 오브 라이트 에프소드.1’은 오는 28일 오후 6시 발매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