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법륜 스님, 이승기에 “전역한 지 얼마나 됐어?” 지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도대체 전역한 지 얼마나 됐어?”

법륜 스님이 20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에서 가수 겸 배우 이승기에게 이같이 물었다.

새로운 사부로 등장한 법륜 스님과 하루를 보내게 된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자신들의 별칭을 정하는 시간을 가졌다. “저마다의 별칭을 정해보자”는 법륜 스님의 말에 이승기는 “‘낙하산’으로 하고 싶다”고 했다.

그는 이어 “고소공포증이 있는데, 다녀온 부대 특성상 낙하산을 타야만 했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법륜 스님은 “도대체 군대에 갔다온 지가 얼마나 됐길래 계속 군대 이야기를 하느냐”고 되물었다.

이를 들은 육성재, 양세형 등은 크게 웃으며 스님에게 “화 내시는 것 아니냐”고 물었다. 스님은 “두 달 정도 됐느냐?”고 다시 질문했다.

이승기는 “반 년 돼 간다”고 답했고, 스님은 “그러면 아직 해도 되겠다”며 웃었다. 이승기는 “하늘을 자유롭게 날아보고 싶은 마음에서 ‘낙하산’이라고 정하고 싶다”고 설명을 마쳤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