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 생겼다”…박나래, 장군으로 변신 ‘반전 뿌잉뿌잉’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박나래/ 사진=박나래 인스타그램

박나래/ 사진=박나래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박나래가 또 한 번 ‘변장의 달인’ 임을 증명했다.

박나래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군감이라는 말 많이 들었는데 진짜 장군이네…잘생겼다”라는 글과 #삼국지 #장군감 #아동복 모델 아님 등의 해시태그를 덧붙여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박나래/ 사진=박나래 인스타그램

박나래/ 사진=박나래 인스타그램

사진에서 박나래는 ‘삼국지’의 등장인물 유비, 관우, 장비의 모습으로 변장해 캐릭터에 맞는 표정과 포즈를 지어보이고 있다. 특히 짙은 눈썹과 수염 탓에 한 눈에는 박나래인지 못 알아볼 정도다.

근엄한 분위기를 유지하던 박나래는 마지막 사진에서 변장한 모습과는 어울리지 않는 ‘뿌잉뿌잉’ 자세를 취해 웃음을 자아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