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2’ 윤종신, “임현주는 남자의 마음 움직이는 데 타고났다”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

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

가수 윤종신이 채널A ‘하트시그널2’에서 ‘임현주는 남자 마음을 움직이는 데 타고났다’며 극찬한다.

18일 방송되는 ‘하트시그널2’에서는 입주자 임현주와 송다은의 데이트 장면이 각각 공개된다.

먼저 첫 데이트를 김현우와 함께 한 임현주는 두 번째 데이트 상대로 김도균을 선택했다. 특히 임현주가 시집(詩集)을 통해 색다른 방법으로 데이트 신청해 관심이 쏠렸다.

윤종신은 “임현주의 데이트 신청 방법이 예쁘고 센스 있다”며 “남자의 마음을 움직이는 데 타고났다”고 칭찬했다. 양재웅 원장은 “사람의 성격 유형 중 ‘내추럴형’이 있는데, 임현주가 이 유형이다. 상대방이 마음을 쉽게 열 수 있게 만든다”고 설명했다. 이어 소유는 “임현주 앞에서 김도균이 무장해제된다”며 공감을 표했다.

이상민과 함께 ‘감성파 예측자’로 활약 중인 원은 이날 별자리 분석법으로 예측을 시도했다. 원은 특히 ‘쌍둥이 자리’ 김도균을 분석한 뒤 예상치 못한 결과를 내놓아 스튜디오를 뜨겁게 만들었다. 과연 원이 ‘이상민 키즈’에서 진정한 ‘썸록홈즈’로 변신할 수 있을까.

‘연애 우등생’ 임현주와 ‘순수남’ 김도균의 데이트가 성공으로 끝날지, 원의 예측이 적중할지 여부는 18일 오후 11시 11분 ‘하트시그널2’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