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2’ 김도균, 임현주 위해 밤새워 데이트 준비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2'

사진제공=채널A ‘하트시그널2’

채널A ‘하트시그널2’에서 김도균과 임현주가 ‘감성 데이트’를 펼친다. 18일 방송에서다.

이날 방송에서 임현주는 김도균이 좋아하는 레서 판다를 보여주기 위해 에버랜드 데이트를 계획한다. 임현주는 시집(詩集)을 매개로 김도균에게 데이트를 신청한다. 김도균은 이에 대한 보답으로 임현주를 위해 밤새워 데이트를 준비하고 카페에서 그 동안 하고 싶었던 말을 종이에 적어 고백하는 등 ‘감성 멜로의 끝’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를 본 예측단은 “김도균의 매력이 오늘 ‘상어’ 김현우를 압도했다”며 감탄했다. 윤종신은 “임현주가 신청했지만 김도균이 완성한 데이트”라며 감탄했다. 김도균의 행동에 감동한 이상민은 급기야 눈물까지 보였다.

이날 방송에선 송다은의 데이트도 공개된다. 송다은이 선택한 데이트 상대가 공개되자 예측단 모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송다은은 등산과 포장마차 방문 등 이색 데이트를 즐긴다.

김도균이 임현주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을지, 또 송다은의 데이트 상대는 누구일지는 18일 오후 11시 11분 방송될 ‘하트시그널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