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박나래, 17년 절친 위해 ‘수작업 웨딩 촬영’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나 혼자 산다' 박나래/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박나래/ 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의 박나래가 17년 지기 절친을 위한 100% 수작업 웨딩 촬영을 준비했다.

오늘(18일) 오후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  244회에서는 박나래와 17년 지기 친구들의 웨딩 촬영이 펼쳐진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 속 박나래는 짐을 바리바리 들고 바쁜 모습이다. 결혼을 앞둔 절친을 위해 공원에서 친구들과 웨딩 촬영을 하기로 한 것. 사진을 찍어줄 때도 연신 행복한 미소를 짓고있다. 화기애애했던 당시 분위기가 엿보인다.

특히 박나래는 미국드라마 ‘섹스 앤 더 시티’ 속 웨딩 콘셉트에서 영감을 받은 촬영 콘셉트까지 미리 구상했고, 부케와 반사판까지도 직접 만들어 사전에 철저한 준비를 마친 웨딩 촬영을 보여줄 예정이다.

박나래는 촬영에 앞서 친구들에게  “내가 원하는 건 피크닉 같은 느낌이야”라고 설명하며 열정을 보였다. 더불어 몰래 감동적인 이벤트를 준비해 절친이 폭풍 눈물을 흘리게 했다는 후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