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짠 오피스’ 연준석, 사원증 꼭 쥐고…마케팅팀 대리 변신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MBC 에브리원 드라마 '단짠 오피스'의 연준석/사진제공=싸이더스HQ

MBC 에브리원 드라마 ‘단짠 오피스’의 연준석/사진제공=싸이더스HQ

MBC 에브리원 드라마 ‘단짠 오피스'(극본 장진아, 연출 이현주)에서 배우 연준석의 회사 생활이 포착됐다.

18일 처음 방송되는 ‘단짠 오피스’에서 유학파 출신 대리를 연기하는 연준석의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연준석은 극 중 식품회사 마케팅팀 대리 ‘정해평’ 역을 맡았다. 정해평은 잘 생기고 능력 있지만 차갑고 개인주의적인 성향을 지닌 회사원이다. 직장 상사인 구세라(신소율)의 마음을 사로잡는 ‘츤데레’ 면모와 함께 ‘연하남’의 매력도 선보일 예정이다.

18일 공개된 사진 속에는 연준석이 흰 와이셔츠와 깔끔한 넥타이 차림으로 지적인 분위기를 더하고 있다. 또 손에는 사원증과 결재판을 쥐고 있어 회사원 변신에 한 껏 들뜬 모습이다. 이와 함께 ‘단짠 오피스’ 대본을 들고 수줍게 미소 짓고 있어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단짠 오피스’는 18일 오후 8시 50분 첫 회가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