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승리, 日 음악 페스티벌 ‘에이네이션’ 솔로 첫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뱅 승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 승리.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빅뱅 승리가 일본에서 열리는 여름 페스티벌 ‘에이네이션(a-nation) 2018’에 혼자서 처음 참여한다. 오는 8월 18일 오사카 얀마 스타디움 나가이에서 개최된다.

승리는 빅뱅으로 ‘에이네이션’에 출연한 적 있지만, 솔로 가수로서는 이번이 처음이어서 팬들의 기대가 더욱 크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일본에서 승리의 인기는 현재 진행형이다. 2013년 발표한 솔로 데뷔 음반 ‘LET’S TALK ABOUT LOVE’는 오리콘 음반 데일리 랭킹 1위에 올랐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승리는 일본의 각종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활약하고 있다.

승리는 ‘에이네이션 2018’ 출연뿐만 아니라 일본에서 첫 번째 솔로 투어 공연도 열 계획이다. 오는 8월과 9월, 일본 치바, 후쿠오카, 오사카 등 3개 도시 6회 공연을 준비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