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투 출신 방송인 황혜영, GH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 체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방송인 황혜영. /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방송인 황혜영. /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혼성그룹 투투 출신 방송인 황혜영이 GH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GH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8일 “솔직한 입담으로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준 황혜영이 자신의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황혜영은 1994년 투투로 데뷔해 ‘일과 이분의 일’ ‘그대 눈물까지도’ 등을 발표하며 사랑받았다. 이후 드라마 ‘호텔’ ‘못 말리는 결혼’에도 출연하며 연기자로서도 가능성을 보여줬다. 최근에는 SBS 예능프로그램 ‘싱글와이프’ ‘백년손님’ 등에 출연하며 결혼 생활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GH엔터테인먼트에는 그룹 비아이지(B.I.G), 소야(SOYA), 애플비(Apple.B), 진이형(박성진)과 배우 혁주, 김형민, 최명빈 등이 소속돼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