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수향, “로맨스 패키지는 生리얼…대본無”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로맨스패키지 V라이브/사진제공=SBS

로맨스패키지 V라이브/사진제공=SBS

SBS ‘로맨스 패키지’ 임수향과 파일럿 방송 참가자 102•103•104호의 네이버 V라이브 현장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16일(수) SBS ‘로맨스 패키지’ 본 방송에 앞서 MC 임수향과 102호(박세진), 103호(안세훈), 104호(서재원)의 V라이브가 펼쳐졌다. 이에 ‘로맨스 패키지’ 제작진은 프로그램 SNS 페이지를 통해 생중계 현장 비하인드 컷을 선보였다.

이 날 12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리는 등 많은 누리꾼들이 ‘로맨스 패키지’에 관심을 나타냈다. ‘로맨스 가이드’ 복장으로 등장한 MC 임수향은 “파일럿 방송이 재미있어서 세 번이나 봤다”며 “그래서 그런지 102•103•104호 분들을 오늘 처음 만났는데도 친한 느낌이다. 세 분 모두 실물이 훈훈하다. 동료 연예인을 보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인기를 실감하나요’라는 누리꾼의 실시간 질문에 102호, 103호는 “카페에서 사진 찍어달라고 하신 분이 있다”, “운동 중에 방송 잘 보고 있다는 인사를 받은 적이 있다”라고 답했다. ‘촬영 당시 전현무, 한혜진이 사귀고 있는 걸 알았냐’는 질문에 출연자들은 입을 모아 “전혀 몰랐다”, “눈치도 못챘다”라고 말했고 한혜진과 친분이 있는 임수향 역시 “깜짝 놀랐다. ‘로맨스 패키지’가 탄생시킨 최고의 커플이지 않나”라고 말했다.

이어 ‘대본이 정말 없느냐’는 질문에 임수향은 “저희 진짜 대본이 없다. 물론 MC들에게 진행을 위한 대본은 나오지만 그건 오프닝 멘트일 뿐 저희도 거의 대본을 보지 않는다”며 “참가자 분들이 어떤 표현을 할지 몰라서 저는 거의 시청자 모드로 MC를 보고 있다. ‘로맨스 패키지’는 ‘생리얼’이다”고 강조했다.

출연 소감을 다섯 글자로 표현해달라는 말에 참가자들은 “행복한 추억, 짜릿한 경험, 어제의 기억”을, MC 임수향은 “심장터져요”라고 애교 섞인 멘트를 전했다.

임수향과 출연자들은 심층 Q&A를 진행한 뒤 본방 시청을 독려하며 라이브 방송을 마쳤다. 오는 23일(수) 본 방송에 앞서 밤 8시부터는 로맨스 가이드 전현무와 부산 편 참가자(102호, 103호, 105호)들이 함께하는 네이버 V라이브가 진행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