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팬클럽 ‘유애나’와 생일 자축… “나의 아저씨 오래 기억해달라”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이유 미니팬미팅/사진제공=페이브엔터테인먼트

아이유 미니팬미팅/사진제공=페이브엔터테인먼트

아이유가 팬클럽 ‘유애나’와 함께 자신의 26번째 생일을 보냈다.

아이유는 지난 16일 오후 서울 송파구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점의 한 상영관에서 생일기념 미니 팬미팅 ‘나의 이지은’을 열고 팬클럽 ‘유애나’와 만났다.

이 행사는 16일 당일이었던 아이유의 스물 여섯 번째 생일을 함께 축하하고, ‘이지안’ 역으로 열연 중인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 15화를 팬들과 단체 관람하는 특별한 구성으로 기획됐다. 그동안 빠듯한 드라마 스케줄을 소화해 온 아이유는 틈틈이 이번 팬미팅에 아이디어를 보태고 선물 준비를 도맡는 등 세심히 팬들과의 만남을 준비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드라마 상영 1시간 전 먼저 무대에 오른 아이유는 극 중 ‘이지안’의 모습 대신 청순한 원피스 차림으로 등장해 인사를 전했다.

“오늘은 스케줄이 아니라 유애나와 함께하는 파티”라며 팬들과 함께 생일 케이크 촛불을 불고 자축했다. 생일 소원을 묻는 질문에 아이유는 “17일 마지막 방송분이 최고 시청률을 찍고, 호평 속에 마무리 되었으면 좋겠다”며 종영을 앞둔 ‘나의 아저씨’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표하기도 했다.

특히 이날 현장에서는 아이유를 위한 스페셜 생일선물이 깜짝 공개돼 팬들의 호응을 이끌어 냈다. 바로 아이유의 생일을 맞아  ‘나의 아저씨’ 출연 배우들이 영상편지를 보내온 것.

공개된 영상에서는 배우 김영민을 시작으로 정재성, 장기용, 서현우, 채동현, 류선영, 헬로비너스 나라, 오나라, 박호산, 이선균까지 아이유와 팬들에게 따뜻한 축하 메시지를 전해 현장을 훈훈하게 했다.

이밖에 아이유는 포토타임, Q&A, 이력서 채우기 등 ‘특급 팬서비스’ 코너들을 마련하며 오랜만에 만난 팬들과 소통을 이어갔다.

아이유는 “오늘 이렇게 생일도 축하해주고 곁에 있어준 우리 유애나 너무 고맙다”며 팬들을 향한 무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 대해 “내게 너무 소중한 작품”이라며 “지안이와 ‘나의 아저씨’를 오래오래 기억해주셨으면 좋겠다. 이어지는 단체관람도 재미있게 함께 해달라”고 말했다.

아이유가 출연 중인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는 금일 최종화 방송을 끝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