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위한 희망가”…‘나의 아저씨’ 마지막 OST 발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나의 아저씨' OST 지선 '숲' 표지 / 사진제공=CJ E&M

‘나의 아저씨’ OST 지선 ‘숲’ 표지 / 사진제공=CJ E&M

밴드 러브홀릭 출신 지선이 tvN 수목드라마 ‘나의 아저씨’ 마지막 OST를 부른다.

‘나의 아저씨’ 측은 17일 오후 6시 국내 음원사이트를 통해 지선이 부른 여덟 번째 OST ‘숲’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숲’은 지안(아이유)을 향한 동훈(이선균)의 진심을 담은 희망찬가로 지안이 마음속에 자리한 고통의 나무를 잘라내고 희망이 가득한 ‘숲’을 마음껏 달리기를 바라는 마음을 표현했다.

‘숲’은 ‘나의 아저씨’ OST 가운데 유일하게 밝은 분위기로 만들어졌다고 한다. 밴드 사운드 와 지선의 목소리, 여기에 드라마 안에서 유난히 많이 걷고 뛰었던 지안의 발걸음 소리가 담겼다.

더불어 오는 21일 ‘나의 아저씨’ OST 음반도 발매된다. 손디아의 ‘어른’, 정승환의 ‘보통의 하루’ 등 총 가창곡 10곡과 연주곡 23곡을 더해 2CD로 만들어진다. 또한 서류 봉투 형태의 패키지 안에 포토북, 가사지, 싸인 폴라로이드 3매까지 더해진다. 초도 구매자들에게는 싸인 포스터 2종 중 1종이 랜덤으로 증정된다.

‘나의 아저씨’는 삶의 무게를 버티며 살아가는 사람들이 서로를 통해 삶의 의미를 찾고 치유해가는 이야기를 그린다. 17일 90분 특별 편성으로 오후 9시 20분부터 최종회가 방송된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