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훈, tvN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합류…현빈 라이벌 役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배우 박훈/사진제공=제이스타즈엔터테인먼트

배우 박훈/사진제공=제이스타즈엔터테인먼트

배우 박훈이 tvN 새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연출 안길호, 극본 송재정)에 합류한다.

소속사 제이스타즈엔터테인먼트는 16일 “박훈이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으로 안방극장에 컴백한다”고 알렸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투자회사 대표인 유진우(현빈)가 사업차 스페인 그라나다로 간 뒤 정희주(박신혜)가 운영하는 호스텔에 투숙한 이후 두 사람이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는 내용이다. 박훈은 극 중 투자회사 대표 차형석 역을 맡았다.

차형석은 열정 넘치고 자존심 강한 주인공 유진우와 닮아 있는 인물이다. 유진우와 대학 시절부터 둘도 없는 친구였지만 비슷한 성향으로 인해 오히려 마찰이 생겨 멀어진다. 박훈은 극 중 유진우와 첨예한 대립을 이루며 라이벌 역할로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박훈은 연극 ‘모범생들’ ‘유도소년’ ‘벙커 트릴로지’를 비롯해 다수의 뮤지컬에서 연기내공을 다졌다. 2016년 KBS2 ‘태양의 후예’를 통해 방송활동을 시작해 SBS ‘육룡이 나르샤’ ‘조작’ MBC ‘투깝스’와 영화 ‘검사외전’ ‘골든 슬럼버’ 등에서 비중있는 역할을 맡았다.

특히 박훈은 영화 ‘골든 슬럼버’에서 선팀장 역을 맡아 긴장감을 선사했다. 압도적인 카리스마와 치밀한 연기를 펼쳐 이번 드라마에서도 기대감이 쏠린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는 박훈을 비롯해 현빈, 박신혜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올해 하반기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