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세연 측 “윤시윤과 열애 NO…친한 동료일 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진세연 인터뷰,대군

배우 진세연.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진세연 측이 “윤시윤과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고 부인했다.

진세연의 소속사 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이하 얼리버드) 관계자는 16일 텐아시아에 “윤시윤과의 열애 보도를 접하고 진세연에게 직접 확인한 결과, 사실무근”이라며 “친한 동료 연기자일 뿐”이라고 밝혔다.

진세연은 최근 종영한 TV조선 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에서 윤시윤과 연기 호흡을 맞췄다. 얼리버드 관계자는 “약 5개월 이상 드라마 촬영을 했다. 출연 배우들의 나이가 모두 또래여서 다 같이 친하게 지냈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윤시윤, 진세연의 열애설은 양측 모두 “사실무근”이라고 밝히며 해프닝으로 끝났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