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멋대로’ 류수영, 이런 모습 처음…화려한 요리 솜씨부터 뇌섹남 면모까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MBN 내멋대로/사진제공=MBN

MBN 내멋대로/사진제공=MBN

배우 류수영이 오는 18일 첫 방송을 앞둔 MBN 신규 예능 프로그램 ‘폼나게 가자, 내멋대로'(이하 내멋대로)에서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 잡는다.

류수영은 직접 빵을 굽는 화려한 요리 솜씨부터 잠들었던 뇌를 깨우는 박학다식한 모습까지 ‘멀티남’의 면모를 보인다. 여기에 굴욕 없는 아름다운 미모까지 더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할 예정이다.

특히 이날 류수영은 무주로 여행을 떠나기 전 직접 구운 빵으로 ‘오디 잼 토스트’를 만드는 등 ‘요섹남’의 매력을 뽐냈다. 그가 새벽부터 애정을 담아 만든 토스트에 가수 이승철과 앤디, ‘소통 전문가’ 김창옥은 엄지를 치켜세웠다.

이어 평소 채썰기 등 요리 재료 다듬기를 좋아한다고 밝힌 그는 전문 요리사와 비교해도 손색 없을 칼 솜씨를 선보였다. 이후 말 한마디 없이 쉬지 않고 젓가락질하며 ‘폭풍 먹방’으로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한다.

또한 그는 역사, 지리 등 다양한 분야에 해박한 지식을 드러내 주위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무주에 도착한 류수영은 “저는 ‘나제통문’을 꼭 가보고 싶어요. 이 관문을 사이에 두고 문화와 언어, 나라까지 달랐어요”라며 국내 유적지는 물론 세계 명소까지 줄줄 외며 구체적으로 설명을 이어가기도 했다.

MBN 신규 예능 ‘내멋대로’는 자신만의 ‘인생장소’로 떠나는 네 남자의 낭만여행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