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플라잉, 새 음반 감상 포인트..”음악색깔 변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밴드 엔플라잉.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밴드 엔플라잉.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밴드 엔플라잉이 16일 오후 6시 네 번째 미니음반 ‘하우 알 유?(HOW ARE YOU?)’의 발매를 앞두고 음반의 감상 포인트를 공개했다.

◆ 유쾌 → 서정·섹시 콘셉트…음악 색깔 180도 변화

‘진짜가 나타났다’ ‘뜨거운 감자’ 등 유쾌하고 신나는 분위기를 노래로 사랑을 받은 엔플라잉은 이번 신곡 ‘하우 알 유 투데이(HOW R U TODAY)’로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타이틀곡은 헤어진 연인에게 보내는 쓸쓸한 메시지를 담고 있다. 이별 후의 감정을 엔플라잉의 힘 있는 음색으로 표현했다고 한다.

◆ 음악 실력 향상

지난해 보컬 유회승이 새롭게 팀에 합류하면서 팀에 변화를 준 엔플라잉은 탄탄한 가창력을 기반으로 힙합과 펑크, 록 등 다양한 장르에 도전했다.

이번 음반 역시 댄스곡과 경쾌한 펑크록 등 다채로운 음악으로 채웠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리더 이승협은 모든 곡의 작사에 참여했다. 한층 성장한 음악 실력을 확인할 수 있다”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