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YG와 전속계약 종료 (공식입장)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싸이 기자간담회

싸이 /사진=조준원 기자

가수 싸이가 8년간 몸 담아온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YG엔터테인먼트는 15일 싸이와 전속계약 종료 소식을 알리면서 “싸이와 깊은 대화를 통해, 새로운 도전을 갈망하는 싸이의 생각을 존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싸이는 2010년 YG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틀고 활동해왔다. 2012년 ‘강남스타일’이 미국에서 히트한 뒤 현지 진출에 함께 힘을 쏟았다. 지난해 말부터 싸이가 YG엔터테인먼트와 결별하고 독자행보를 시작한다는 소문이 흘러나왔지만 회사 “정해진 것 없다”며 말을 아껴왔다.

YG엔터테인먼트는 “YG와 싸이의 돈독한 관계는 전속계약과 상관없이 영원할 것”이라며 “싸이의 멋진 새 출발을 응원하며 건강과 행복을 기원한다”고 응원을 전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