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청춘’ 흥 폭발한 강경헌, 반전 가창력부터 깜찍 시구까지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SBS '불타는 청춘' 강경헌/사진제공=SBS

SBS ‘불타는 청춘’ 강경헌/사진제공=SBS

배우 강경헌이 SBS ‘불타는 청춘’ 에서 팔색조 매력을 방출한다.

15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불타는 청춘’에서는 강원도 정선 여행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강경헌은 지난주 ‘불타는 청춘’에 새로 합류해 한국고전 무용을 선보이는 등 활약하며 실검 1위를 장악했다. 이번에는 스마트폰 음성 인식 서비스를 따라 하는 이색 성대모사를 선보이며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청춘들의 난해한 물음에는 실제 스마트폰의 멘트를 인용한 대답으로 재치있게 대처하는 센스를 발휘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강경헌은 김광규와의 캐치볼에서 완벽한 시구 자세를 보여줘 시선을 사로잡았다. 더불어 깜짝 하트 시구를 날려 촬영장 분위기를 달궜다. 이외에도 명란 계란말이를 만들어 완벽한 데코레이션을 하는 등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했다.

또한 이날 불타는 청춘에서는 숲속 노래방 파티가 펼쳐진다. 강경헌은 김광규와 ‘높은음자리’의 ‘바다에 누워’를 열창하며 춤까지 선보여 흥을 북돋았다.

김국진과 강수지는 실제 커플의 달달함이 묻어나오는 듀엣 무대를 선보였다. 이를 본 강경헌은 촬영 후 인터뷰에서 “서로 존경하고 소중하게 생각하는 모습이 너무 예쁘다”며 부러움을 내비쳤다.

다방면에서 끼를 선보인 강경헌의 모습은 15일 화요일 오후 11시 10분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