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환, 제6회 디아스포라영화제 개막식 사회자 낙점..조민수와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방송인 김환. /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방송인 김환. / 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

SBS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환이 문화다양성을 추구하는 제6회 디아스포라영화제 개막식 사회자로 나선다.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인천 아트플랫폼 일대에서 개최되는 제6회 디아스포라영화제는 인천광역시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고, 인천광역시영상위원회가 주관하는 영화제다.

김환은 2007년 SBS 15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해 ‘좋은 아침’ ‘생방송투데이’ ‘잘 먹고 잘 사는 법’ 등 다수의 교양 프로그램에서 전문 진행자로서의 면모를 입증했다. 아울러 ‘정글의 법칙’ ‘런닝맨’ ‘한 밤의 TV연예’ 등 예능프로그램에서도 활약했다.

최근 아이오케이 컴퍼니 TN사업부와 손잡으며 방송인으로 새로운 출발을 알린 김환은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방송인으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디아스포라영화제 관계자는 15일 “김환은 교양 프로그램은 물론 각종 예능 프로그램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해 대중과의 친밀도가 높다. 생방송으로 진행되는 행사인 만큼 다양한 무대 경험과 지식을 갖추고 있어, 배우 조민수와 호흡을 맞춰 완성도 높은 개막식을 만들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