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지상렬, 스페셜 MC 출격…노사연·이무송과 친분 자랑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방송 캡처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방송 캡처

 

방송인 지상렬이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스페셜 MC로 출연해 노사연·이무송 부부와 우정을 뽐냈다.

지난 14일 방송된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 지상렬은 노사연·이무송과 두터운 친분을 자랑했다. “갖은 고초를 겪으면서도 헤어지지 않고 ‘올웨이즈’다” “여기는 싸우면 걸프전이다” “무송이 형님이 청춘을 다 바쳤는데 누님이 나이테가 몇 개 더 있는 거잖아요” 등 장난기 섞인 디스전을 펼치면서도 노사연을 향한 애정을 과시해 흥미를 끌었다.

또한 지상렬은 무사부부 뿐 아니라 인천 출신의 동창인 김구라와도 설전을 펼쳐 재미를 더했다. 김숙과의 케미도 눈길을 끌었다. 지상렬은 김숙이 “미래 아내와 야구장 키스타임이 온다면 어떻게 할 것인가?”라고 묻자 주저 없이 “무조건 부항 뜬다”고 재치 있게 답했다.

최근 지상렬은 MBC 예능 프로그램 ‘뜻밖의 Q’, JTBC ‘아는 형님’, tvN ‘수요미식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했다. 특히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에 연속 출연하며 고정 멤버 후보로 부상했다.

지상렬은 현재 JTBC ‘별다방’ tbs ‘팩트인스타’ 등에 출연 중이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