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3’ 이청아, 울릉도 입성…”이순경은 말도 똑 부러지게 잘 해”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시골경찰3’

MBC 에브리원 ‘시골경찰3’의 이청아가 울릉도에 입성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시골경찰3’에서는 이청아가 울릉 북면파출소 근무를 시작했다. 그는 울릉도에 도착하자마자 멤버들을 위해 근무지를 검색하고 캠페인을 직접 소개하는 등 시종 똑 부러진 행동을 보였다.

이날 이청아는 울릉경찰서 직원들의 성대한 환영식을 받으며 임용식을 마쳤다. 새로운 근무지가 어색할 법도 했지만 아랑곳하지 않으며 멤버들을 목적지로 이끌었다. 새로운 임무를 전달받을 때도 남들보다 빠르게 적응하며 재미를 더했다.

이어 이청아는 관내 지리 순찰을 마치고 이장 회의에 참석해 경찰에서 실시하는 캠페인을 어른들께 직접 소개하며 적극적으로 일했다. 신현준은 “이순경은 말도 똑 부러지게 잘해”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시골경찰3’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