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진언, ‘키스더라디오’ DJ 신고식..이적 응원 빛났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곽진언. / 사진제공=뮤직팜

가수 곽진언. / 사진제공=뮤직팜

가수 곽진언이 지난 14일부터 KBS 라디오 쿨FM ‘키스 더 라디오, 곽진언입니다’의 DJ로 나섰다. 데뷔 후 처음하는 라디오 DJ이지만 매끄러운 진행 솜씨로 호평을 받았다. 무엇보다 같은 소속사이자 가수 선배인 이적이 출연해 청취자들을 즐겁게 했다.

첫 방송을 마무리한 곽진언은 “잘할 수 있는 일도 어른이 되면 겁이 많아진다. 아이처럼 겁 없이 잘하고 싶다”고 털어놨다. 이어 “너무 떨린다. 물도 쏟고 원고 잡고 있는 손도 떨리고 난리가 났다”고 덧붙였다.

이적의 응원이 곽진언에게 큰 힘이 됐다. 곽진언은 “소속사에서 가장 편한 형은 이적”이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라디오 DJ 경험이 있는 이적에게 조언을 구하며 철저하게 준비를 했다고 한다.

곽진언은 매일 오후 10시 ‘키스 더 라디오’를 통해 청취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