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만기’ 황보라, 코믹·반전 매력…윤석화와 찰떡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 캡처

사진=KBS2 ‘우리가 만난 기적’ 방송 캡처

배우 황보라가 KBS2 ‘우리가 만난 기적'(극본 백미경, 연출 이형민)에서 반전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에서 사란(황보라)은 엄마 금녀(윤석화)에게 또 한 차례 구박을 받았다. 예쁜 미모 뒤에 숨겨둔 맹 한 모습으로 엄마의 속을 뒤집어 놓았다.

극 중 사란은 잘 못나가는 배우에 돈만 밝히는 딸이지만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다. 특히 지난 회에서는 술에 취해 들어 온 사란이 금녀에게 딱풀이(최병모)와의 관계를 오해받아 욕을 얻어 먹었다. 이에 더해 아직 연기에 미련을 버리지 못하고 연극 무대부터 다시 시작하겠다고 밝히며 앞으로의 전개에 궁금증을 더했다.

이처럼 황보라는 화려한 외모와는 반대로 허당끼 가득한 반전 매력을 선보이고 있다. 더불어 윤석화와의 모녀 케미도 매회 기대를 모으고 있다.

황보라가 출연하는 ‘우리가 만난 기적’은 매주 월·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