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플라워 아트’ 화관 만들기 체험 “귀여움 뿜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세븐틴

/ 사진=세븐틴

그룹 세븐틴이 지난 14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자체 콘텐츠 ‘고잉 세븐틴 스핀-오프 (GOING SEVENTEEN SPIN-OFF)’ 8회를 공개했다.

특히 이번 영상에서는 세븐틴 멤버들이 ‘플라워 아트’ 체험으로 반전 매력으로 팬들의 눈길을 사로잡았으며 거침없는 입담을 뽐내 웃음을 선사하는 등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

먼저 영상 속 세븐틴 멤버 에스쿱스, 정한, 준, 원우, 도겸, 승관은 한껏 들뜬 분위기로 팬들에게 반가운 인사를 전했고 봄 특집답게 ‘플라워 아트’ 화관 만들기에 도전, 최악과 최고의 화관을 뽑는 내기를 펼치며 화관 만들기에 열의를 불태웠다.

본격적인 화관 만들기에 나선 멤버들은 야무진 손으로 화관을 꾸미는 것은 물론 노래를 흥얼거리며 유쾌함을 선사, 처음 도전해 보는 ‘플라워 아트’지만 열심히 노력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등 무대에서 선보이는 카리스마와는 또 다른 색다른 귀여운 매력을 보여주었다.

뿐만 아니라 화관을 다 만들고 난 뒤에는 멤버들이 서로 화관을 씌워주었고, 각 화관에 어울리는 표정과 행동을 표현, 장난기 넘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기도 했다. 이어 최고의 화관으로는 단단하고 색 배합을 잘 맞춘 정한의 화관이, 최악의 화관으로는 꽃이 제대로 고정되지 않은 에스쿱스의 화관이 뽑혀 에스쿱스가 실행할 벌칙에 대한 기대감을 모았다.

또한 영상 말미에는 봄 특집 2탄인 ‘드로잉 아트’를 하는 조슈아, 호시, 우지, 디에잇, 민규, 버논, 디노의 모습이 비춰지며 다음 화에서는 각 멤버들이 어떤 매력과 유쾌함을 선사할지 궁금증을 증폭했다.

세븐틴은 오는 30일 일본에서 데뷔 앨범 ‘위 메이크 유'(WE MAKE YOU)를 발표하고 정식 데뷔를 앞두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