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신곡 ‘밤’으로 네이버뮤직 1위…지니·벅스·멜론 상위권 안착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그룹 여자친구/사진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사진제공=쏘스뮤직

그룹 여자친구가 14일 신곡 ‘밤’으로 네이버뮤직 1위를 달성하며 음원차트에서 맹활약하고 있다.

이에 앞서 여자친구는 ‘밤’으로 음악방송 6관왕에 오르며 2018년 첫 그랜드슬램을 달성했다. 음원차트에서도 꾸준한 상승세를 보이다 14일 (오후 3시 기준)  네이버뮤직 1위를 비롯해 지니·벅스·엠넷·올레뮤직 2위, 멜론 3위로 주요 음원차트 최상위권을 기록했다.

더욱이 국내 최대 음원사이트 멜론에서 상위권을 유지해온 트와이스, ‘고등래퍼2’, 멜로망스, 아이콘 등의 벽을 허물어 관심이 쏠린다.

여자친구의 소속사 쏘스뮤직은 “중독성 있는 음악과 ‘격정아련’ 퍼포먼스, 기승전결이 뚜렷한 스토리와 멤버들의 비주얼 변신이 ‘밤’의 흥행 원동력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밤’은 소녀들의 감수성이 풍부해지는 밤을 모티프로 풀어낸 곡이다. 감성적이지만 마냥 슬프지만은 않은 소녀의 모습을 담았다. 여자친구는 ‘밤’으로 활동을 이어나간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