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백종원, 도쿄 내장덮밥집 강추 “아내도 두 번이나 와서 칭찬”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사진제공=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14일 방송될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에서 백종원이 아내 소유진의 극찬을 받았던 식당을 공개한다.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는 백종원이 세계 곳곳에서 숨겨진 길거리 음식을 찾아 떠나는 예능 프로그램이다. tvN ‘집밥 백선생’의 박희연 PD가 연출을 맡아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백종원이 일본의 수도이자 전통과 현대가 공존하는 도시 도쿄의 음식 탐방에 나선다. 100년이 훌쩍 넘은 가게부터 비교적 최근에 생겨난 가게까지, 다양한 장소를 돌아다니며 일본 음식의 매력을 파헤칠 예정이다.

방송에 앞서 제작진은 예고 영상을 통해 일본식 고기구이와 군침을 자극하는 백종원의 상세한 설명을 공개해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도쿄의 부엌’이라 불리는 쓰키지 시장을 찾은 백종원이 그가 즐겨 찾는 내장덮밥 가게를 찾아가 이목을 집중시킨다. “누굴 데리고 와도 한 번도 별로라는 소리를 들어본 적이 없다”며 “아내도 두 번이나 왔다. 여기 음식을 사주고 칭찬받았다”고 밝혀 기대를 모은다.

백종원의 미식 방랑기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도쿄 편은 14일 오후 11시 tvN에서 방송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