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랜드2’ 김나영, 미모 유지 비결은 “임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마마랜드2' 김나영/ 사진제공=패션앤

‘마마랜드2’ 김나영/ 사진제공=패션앤

‘마마랜드2’의 김나영이 남다른 미모 관리 비법을 공개한다.

14일 오후 9시 방송되는 패션앤 ‘마마랜드2’ 에서는 워킹맘 김나영, 김성은, 이현이의 다섯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날 김나영은 자신만의 독특한 미모 관리법을 공개한다. 이현이는 둘째 임신 후 변함없는 미모를 자랑하는 김나영에게 “갈수록 얼굴이 더 좋아져요” 라는 말과 함께 부러움을 드러냈다. 이에 김나영은 “예뻐지고 싶다면 임신을 추천한다”며 자신만의 미모 유지 비결을 밝혀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김나영의 미모 비결을 들은 이현이는 “이번 여름을 노려야겠어” 라고 포부를 드러내 스튜디오를 들썩이게 만들었다.

김나영은 아들 최신우와 함께 평창동에서 텃밭 꾸미기에 도전했다. 아들과 함께 텃밭을 가꾸는 것이 로망이었던 나영의 바람과 달리 신우는 새참에만 관심을 보였다. 홀로 밭을 매던 나영은 “이날 둘째가 나오는 줄 알았다”고 스튜디오에서 이야기해 출연진들을 폭소케 했다.

또한 신우는 텃밭 가꾸기 후 종이컵 전화기로 엄마 뱃속에 있는 동생 ‘월동이’와 교감하는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