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윌, ‘유스케’서 히트곡 열창·린과 듀엣까지 ‘호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가수 케이윌이 가창력을 제대로 발휘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2 음악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출연해서다.

케이윌은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최근 발표한 신곡’ 너란 별’을 불렀다. 약 8개월 만의 컴백으로 변함없는 실력과 매력을 뽐냈다.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는 가수 린과 헤이즈의 ‘비도 오고 그래서’로 호흡을 맞추며 박수를 받았다.

두 사람은 서로의 첫인상에 대한 이야기도 나눴다. 린은 “케이윌을 처음 봤을때 자신감이 넘쳐 보였다”고 회상했다. 케이윌은 “린이 응원을 많이 해줬다. 좋은 말과 칭찬을 해줘서 자신감을 얻었다”고 말했다.

린, 케이윌은 이날 여러 주제에 맞는 자신의 인기곡을 부르며 관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