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타이페이 팬미팅 성황에 ‘눈물’…아시아 투어 시작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가수 겸 배우 수지의 타이페이 팬미팅 현장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수지의 타이페이 팬미팅 현장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아시아 투어 첫 공연인 타이페이 팬미팅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수지는 지난 12일 대만 대학교 체육관에서 ‘2018 수지 위드 인 타이페이(2018 SUZY WITH IN Taipei)’라는 제목으로 팬미팅을 열었다. 이날 수지는 ‘홀리데이(HOLIDAY)’, ‘소버(SObeR)’, ‘다른 사람을 사랑하고 있어’, ‘행복한 척’ 등의 솔로곡 무대와 현지곡 커버 댄스 등 다양한 무대로 박수 받았다.

또한 지난해 출연한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기자 리포팅 등을 재연하는 드라마 토크, 팬들이 적은 소원을 들어주고 퀴즈 게임을 통해 직접 캐리커처를 그려주는 코너 등을 마련해 관객과 소통했다.

팬들은 수지를 위해 깜짝 영상을 준비해 감동을 더했다. 영상을 본 수지는 눈물을 흘렸고, “여러분이 보여주신 열정에 너무 감동받았다. 사랑한다. 다음에도 또 보고 싶다”는 인사를 전했다.

타이페이 팬미팅을 마친 수지는 오는 26일 홍콩, 6월 24일 방콕, 7월 7일 서울에서 아시아 팬미팅을 이어간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