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법변호사’ 이준기, 납치당한 서예지 구했다 “내가 바로 봉상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tvN '무법변호사' 방송화면 캡처

/ 사진=tvN ‘무법변호사’ 방송화면 캡처

tvN 드라마 ‘무법변호사’에서 이준기가 납치당한 서예지를 구했다.

13일 방송된 ‘무법변호사’에서는 하재이(서예지)가 안오주(최민수)의 부하에게 납치당했고 봉상필(이준기)가 하재이를 구해냈다.

하재이에게 간 봉상필은 “하사무장 없으면 내가 불편해진다”고 말했다.

이에 하재이는 “당신 때문에 납치당했으니 도와주는 게 당연하다. 당신 안온다고 그놈들에게 당했을 거 같나”고 받아쳤다.

봉상필은 차문숙(이혜영)에게 “제가 봉상필 변호사”라며 미소를 보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