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우리새끼’ 김수미, 탁재훈에 “넌 감옥은 안 갔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김수미가 탁재훈에게 “넌 감옥은 안 갔지?”라고 돌발 질문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13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김수미는 탁재훈과 이상민에게 한상을 차려주면서 돌직구를 던졌다.

김수미는 탁재훈이 당황하자 이상민에게는 “넌 옛날에 대마초 폈지?”라고 물었다.

어머니의 마음으로 걱정이 되서 그렇다는 김수미는 이상민에게 “빚이 얼마나 남았어”라고 다시 질문했다.

이상민은 “14년간 계속 갚았다. 제가 세상을 너무 얕봤다”고 말했고 김수미는 동조하며 “잘 될 때는 눈에 아무것도 안 보여”라고 응수해줬다.

빚지고는 못 살아 빚은 없다고 탁재훈이 말하자 김수미는 “누군 살고 싶어서 사냐. 빚진 놈 앞에서 그렇게 말하면 어떡하니”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