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민박2’ 이효리, 윤아에 “우리집에서 계속 살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화면 캡처

/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화면 캡처

이효리가 그룹 소녀시대의 멤버 윤아에 “우리집에서 계속 살아”라고 했다.

13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2’에서 이효리는 이상순과 함께하는 윤아와의 마지막 산책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상순이 제주의 집에서 단조롭게 사는 행복에 대해서 말하자 윤아 또한 그 단조로움이 더 특별하게 느껴졌다며 동조했다.

이에 이효리가 자신들의 집에서 계속 살라고 농담을 던지며 “특별하게 살고 싶지 않니”라고 덧붙였다.

 

윤아는 “복받은 거죠. 뭔가 행운이에요”라고 웃었다.

이효리는 소녀시대의 ‘소원을 말해봐’ 속 ‘행운의 여신’을 부르기 시작했고 이상순이 받아서 ‘소원을 말해봐’를 불렀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