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2’ 효리X윤아, 헬멧 앞에 장사없는 예능인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화면 캡처

/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화면 캡처

JTBC ‘효리네 민박2’에서 이효리와 그룹 소녀시대의 멤버 윤아가 헬멧 하나로도 예능을 위한 장면을 만들어냈다.

13일 방송된 ‘효리네 민박2’에서 이효리와 윤아는 헬멧을 쓰고 라이딩을 갔다가 벗는 과정에서 웃음을 줬다.

같이 라이딩을 한 민박집 손님들이 커피를 사오자 이효리는 헬멧을 벗으려 했다. 그러나 헬멧이 생각대로 잘 벗겨지지 않자 의도치 않게 표정으로 웃음을 안겨주게 됐다. 이효리는 윤아에게도 헬멧을 벗으라며 “관자놀이 찢어질 뻔 했네”라고 말했다.

이효리는 윤아를 응원했고 윤아 또한 여지없이 힘겨워하며 웃음을 유발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