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벤져스3’, 천만 돌파…역대 21번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사진=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트 워' 포스터

사진=영화 ‘어벤져스: 인피니트 워’ 포스터

영화 ‘어벤져스3’이 누적 관객 수 1천만 명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어벤져스3’는 13일 오후 1시30분 기준 누적 관객수 1천만 명을 넘어섰다.

이로써 ‘어벤져스’3는 ‘신과함께-죄와 벌’에 이어 역대 21번째로 1천만 영화 반열에 오르게 됐다.

외화로는 2009년 ‘아바타'(1천362만 명), 2014년 ‘인터스텔라'(1천27만 명), 2014년 ‘겨울왕국'(1천29만 명), 2015년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1천49만 명)에 이어 다섯 번째다.

특히 개봉 19일 만인 이날 1천만 관객을 돌파해 전작인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이 개봉 25일째에 세운 ‘최단 기간 1천만 돌파 외화’ 타이틀을 물려받게 됐다.

앞서 ‘어벤져스3’는 개봉 2일째 100만, 3일째 200만, 4일째 300만, 5일째 400만, 6일째 500만, 8일째 600만, 11일째 700만, 12일째 800만, 개봉 13일째 900만 관객을 각각 돌파했다. 이는 모두 역대 개봉 외화를 통틀어 최단 기록을 경신한 것이다.

‘어벤져스3’는 지난 4월 25일 개봉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