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닐로·모모랜드 제치고 ‘인기가요’ 1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여자친구가 모모랜드, 가수 닐로를 제치고 SBS ‘인기가요’ 1위를 차지했다.

여자친구는 13일 방송된 ‘인기가요’에서 ‘밤’으로 닐로의 ‘지나오다’, 모모랜드의 ‘뿜뿜’을 꺾고 1위에 올랐다.

이에 소원은 “버디(여자친구 공식 팬클럽명), 너무 고맙고요. 저희 일주일 동안 고생한 스태프들 감사합니다. 안보이는 곳에서 고생하는 분들 많거든요”라고 말했다.

예린은 “이 상이 소중해서 너무 감사드리고요. 더 열심히하는 여자친구가 되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이어 여자친구 멤버들은 입을 모아 “감사합니다”라고 외쳤다.

‘밤’은 사랑하는 사람을 떠올리며 감수성이 풍부해지는 시간을 여자친구만의 색깔로 풀어낸 곡이다.

이날 ‘인기가요’에는 용준형, 틴탑, 크로스진, 벤, 드림캐쳐, 위너, 러블리즈, 스누퍼, 임팩트, 나윤권, 펜타곤, 오마이걸반하나, IN2IT, (여자)아이들, 더보이즈, 아이즈 등이 출연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