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개그콘서트’ 출격…’NEW유미”예뻤던 누나”데빌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여자친구 / 사진제공=KBS2

여자친구 / 사진제공=KBS2

13일 방송되는 KBS 2TV ‘개그콘서트’(이하 ‘개콘’)에 걸그룹 여자친구가 출격한다.

멤버 예린은 남자친구 송병철의 얼굴이 계속 변한다는 콘셉트인 ‘뷰티잉사이드’에 함께한다. 이번에는 최초로 강유미가 바뀌는 설정으로 ‘NEW유미’로 변신한 예린이 5명의 병철이들을 쥐락펴락하며 코믹한 상황극을 펼쳤다는 후문. 특히 박력있는 춤과 센스만점 입담이 재미를 안길 것이다.

은하는 “맡은 역할이 애교가 많은 귀여운 역할이라고 하셔서 열심히 연습하고 왔다”고 밝혔다. ‘밥 잘 사주는 예뻤던 누나’에 출연하는 그녀는 폭풍 애교 3종을 선보이며 보는 이들의 자동 미소를 유발할 예정이다. 여자친구의 멤버들은 “은하가 녹화장으로 오는 차 안에서 내내 연습했다”고 말했다.

유주와 엄지는 유쾌한 ‘데빌스’를 통해 반전 매력을 뽐낸다. 깜짝 개인기 모음은 물론 두 사람이 짓궂은 세 악마의 독설에 어떤 깜찍한 반격을 나설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여자친구는 13일 오후 9시 15분 ‘개그콘서트’에서 만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