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플로, 7개월 만에 완전체로 ‘2018 드림콘서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빅플로 / 사진제공=에이치오컴퍼니

빅플로 / 사진제공=에이치오컴퍼니

그룹 빅플로(Bigflo)가 완전체로 뭉쳤다.

빅플로는 지난 12일 오후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진행된 ‘제24회 사랑한다 대한민국 2018 드림콘서트’(이하 2018 드림콘서트)에 참여했다.

이날 빅플로는 약 7개월 만의 완전체로 무대에 올라 팬들을 사로잡았다. ‘스타덤’(Stardom)을 통해 여전한 무대 매너와 카리스마를 뽐냈고, 11개월 만에 찾은 ‘드림콘서트’에서 존재감도 발휘했다.

멤버 의진은 현재 유앤비로 활동하고 있으며, 성민은 ‘Mini 라디오’로, 하이탑은 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로 사랑을 받고 있다.

빅플로가 참여한 ‘2018 드림콘서트’는 오는 19일 오후 7시 SBS funE, SBS MTV에서 방송되고, SBS Plus에서는 20일 오후 7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