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메이트’ 소유, 친언니와 닭발 ‘먹방’…붕어빵 미모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가수 소유와 친언니 / 사진제공=올리브

가수 소유와 친언니 / 사진제공=올리브

가수 소유가 자신과 똑 닮은 친언니를 공개했다.

12일 방송된 올리브 ‘서울메이트’에서 소유 자매는 뉴질랜드 모녀 캐서린·틸리를 만나 한국의 매운 맛을 전파했다. 메뉴는 소유가 가장 좋아하는 음식인 매운 닭발. 뉴질랜드 모녀는 매운 닭발과 함께 주먹밥, 계란찜까지 주문할 수 있는 한국의 24시간 배달 서비스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소유는 살만 쏙 발라내는 발골 기술을 선보여 감탄을 자아냈다.

앤디는 이웃에 사는 이민우를 초대해 홈파티를 열었다. 이민우는 토마스와 알렉스를 위해 준비해 온 소주로 한국식 술 문화 전파에 나선다. 토마스와 알렉스는 스펀지같은 학습 속도로 기술들을 익혀 웃음을 자아냈다.

끝으로 이이경은 터키 게스트들을 오랜 단골 식당으로 안내했다. 시티투어 버스로 서울 구경을 마친 후 허기졌던 에렌과 도루칸은 LA갈비부터 굴전, 꼬막무침, 달래 강된장, 여기에 막걸리까지 식당 이모 음식에 푹 빠졌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