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10]김주하 앵커, 1년 반만에 MBC 토론프로그램으로 복귀

MBC 김주하 앵커

MBC 김주하 앵커

MBC 김주하 앵커가 인터넷 뉴스 토론 프로그램 ‘김주하의 이슈 토크’로 출산 휴가를 마치고 1년 6개월 만에 마이크를 잡는다.

‘김주하의 이슈 토크’는 한 주간의 핫 이슈를 채택해 이슈 직접 당사자와 심층 인터뷰를 진행하거나 첨예한 사회적 논쟁 이슈에 대한 전문가 토론 방식으로 진행되는 프로그램이다.

특히 시간과 공간의 제약을 받지 않는 구글 화상채팅 도구인 ‘Google Hang-out’을 이용한 대담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국내는 물론 세계 곳곳의 대담 당사자와 뜨거운 이슈를 시원하게 풀어갈 예정이다.

20일 오전 첫 공개되며, 앞으로 주 1회 20여분간 방송된다. 첫 토론은 김상겸 동국대학교 법과대학장과 김주덕 변호사와 함께 군 가산점 논란을 주제로 진행된다.

1년 반 만에 인터넷 뉴스 토론 프로그램으로 돌아온 김주하 앵커는 “토론 프로그램 진행은 처음이라 신입사원의 초심(初心)으로 돌아간 듯 설렌다”며 “뉴미디어 시대에 맞는 새로운 포맷의 뉴스 토론 방송을 만들어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