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 유아인 “스티븐 연 매력? 나이만 형이다” 너스레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사진=KBS2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배우 유아인과 스티븐 연이 서로에 대해 칭찬했다.

11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영화 ‘버닝’의 두 주인공 유아인과 스티븐 연의 게릴레 데이트 현장이 공개됐다.

유아인은 스티븐 연의 매력에 대해 “나이만 형”이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아인은 “입체적인 인간이다. 개구쟁이 같은 모습도 있고, 다양한 모습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스티븐 연은 유아인에 대해 “똑똑하고 마음이 열려있는 친구다. 밸런스가 잘 맞는 거 같다”고 밝혔다. 이후 두 사람은 오락실에서 즐거운 시간을 가지며 인터뷰를 이어갔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