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2’ 안미나 깜짝 출연 “이규빈, 위기 상황에서 활약할 것” 예측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채널A '하트시그널 2'의 안미나, 양재웅/사진제공=채널A

채널A ‘하트시그널 2’의 안미나, 양재웅/사진제공=채널A

배우 안미나가 채널A ‘하트시그널2’에 일일 판정단으로 출연해 “입주자 이규빈은 위기 상황이 오면 대단히 활약할 것 같다”고 칭찬한다. 이 모습은 11일 오후 11시 11분 방송될 ‘하트시그널2’에서 공개된다.

추리소설 작가이기도 한 안미나는 “시즌1때부터 ‘하트시그널’의 애청자였다. 시즌2를 보며 출연자들의 성향을 타입별로 분석한 보고서를 가져왔다”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윤종신은 “혹시 타로점도 볼 줄 아느냐. 거의 타로 보시는 분 같다”며 감탄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안미나는 “남자 입주자 이규빈은 위기 상황이 오면 대단히 활약할 것 같다”며 기대감을 나타내 다른 출연진들의 공감을 샀다.

이날 방송에서는 또 오영주를 향해 적극적으로 마음을 표현하는 이규빈과, 오영주와 쌓인 오해를 풀고 싶어하는 김현우의 모습이 공개된다.

‘하트시그널2’는 청춘 남녀들이 ‘시그널 하우스’에 같이 머물며 썸을 타고 연예인 예측단이 이들의 썸 방향을 추리하는 프로그램이다. 예측단으로는 윤종신이상민·김이나·양재웅·소유·원 등이 출연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