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2’ 이효리X윤아, 한라산에서 ‘소원을 말해봐’ 깜짝 공연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제공=JTBC ‘효리네 민박2’

사진제공=JTBC ‘효리네 민박2’

JTBC ‘효리네 민박2’에서 이효리와 윤아가 소녀시대의 ‘소원을 말해봐’에 맞춰 깜짝 무대를 선보인다. 이 모습은 오는 13일 방송에서 공개된다.

이날 방송될 ‘효리네 민박2’에서는 영업 마지막 날을 맞이해 이효리와 윤아가 손님들과 한라산 등반에 나선다.

이른 새벽부터 신나는 노래를 들으며 한라산으로 향하던 두 사람은 해가 뜨는 장관을 보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이에 더욱 활기를 얻은 이효리와 윤아는 설산의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하며 열심히 산에 오르기 시작했다. 이어 끝없이 펼쳐진 계단이 나오자 서로의 등을 밀어주며 훈훈한 모습을 보였다.

일행이 목적지에 도착하자 이효리는 손님들이 몸을 녹일 수 있도록 따뜻한 차를 건네고 인증샷을 찍기도 했다. 또한 이효리와 윤아는 소녀시대의 ‘소원을 말해봐’의 안무에 맞추어 한라산을 배경으로 깜짝 무대를 선보였다.

‘효리네 민박2’ 제작진은 “두 사람의 호흡 덕분에 손님들 또한 즐겁게 여행의 마지막 날을 시작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오는 13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