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뜻밖의 Q’ 에이핑크 윤보미-세븐틴 승관, 뜻밖의 개인기 열전 포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뜻밖의 Q'

사진=MBC ‘뜻밖의 Q’

MBC ‘뜻밖의 Q’ 에이핑크 윤보미와 세븐틴 승관이 뜻밖의 개인기 열전을 펼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오는 12일 방송되는 ‘뜻밖의 Q’에서는 대세 아이돌 에이핑크 윤보미와 세븐틴 승관의 폭소 만발 개인기 열전 현장이 공개된다. 특히 두 사람은 김경호부터 이소라까지 세대와 장르를 불문한 가요계 대선배를 한 번에 소환했다.

승관은 그룹 세븐틴의 메인보컬다운 폭풍 가창력으로 ‘고음 카리스마 로커’ 김경호를 소환해 김경호의 목소리는 물론 특유의 모션까지 완벽하게 재현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그의 모창을 본 안영미는 “얼굴 연기를 너무 잘하는 것 같아요!”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이에 승관은 칭찬에 힘입어 ‘발라드의 여왕’ 이수영, ‘대한민국 대표 감성 보컬리스트’ 이소라까지 소환해 Q플레이어들의 인정을 받았다. 승관의 재치 넘치는 모창 모사 퍼레이드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그런가 하면 공개된 사진 속 윤보미가 깜짝 놀라고 있어 시선을 강탈하는 가운데 그녀가 숨겨둔 모창 실력을 한껏 뽐냈다고 전해져 웃음을 유발한다. 이에 윤보미가 과연 누구의 모창을 했을지 그녀의 돌발 개인기에 대한 관심을 증폭시킨다.

‘뜻밖의 Q’는 오는 12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