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한지민, 사부에 대한 힌트 전달 “유일하게 선물 거부한 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사진=SBS ‘집사부일체’

배우 한지민이 SBS ‘집사부일체’ 멤버들에게 아홉 번째 사부에 대한 힌트를 전했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 아홉 번째 사부의 정체가 공개된다.

이 날 ‘집사부일체’ 멤버들은 아홉 번째 사부를 만나기 위해 모였다. 제작진은 멤버들에게 사부 힌트로 사부의 지인과 통화할 기회를 제공했다. 수화기 너머로 아름다운 여성의 목소리가 들리자, 그 순간부터 멤버들의 얼굴에는 화색이 돌기 시작했다. 이어 지인의 정체가 배우 한지민으로 밝혀지자 멤버들은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어느새 멤버들은 사부에 대한 힌트는 뒷전에 두고 한지민에게 사심 가득한 질문들을 쏟아냈다. 이에 당황한 한지민은 “오늘의 사부님이 누구실지 힌트를 드리려고 연락한 거다”라고 말했고, 이승기는 “(힌트는) 이따가 주셔도 된다. 오늘 시간이 많다”며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지민은 사부 힌트로 “오늘 사부님은 유일하게 저의 선물을 거부하신 분이다”라고 밝혔다. 이에 놀란 멤버들은 “한지민 씨의 선물 거부하다니”라며 점점 더 사부의 정체를 궁금해했지만, 누구인지 전혀 갈피를 잡지 못했다. 한편, 한지민과 통화가 끝난 후 이상윤과 육성재는 사부의 정체를 찾기 위해 열을 올린 반면 이승기와 양세형은 한지민과 통화를 한 여운에 한참 젖어 있었다고.

‘집사부일체’는 오는 13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